• 한 사람은 모두를, 모두는 한 사람을
  • 법정



책을 읽기 전
법정스님 법문집 1 <일기일회>에서는 지금 이 순간, 현재를 소중히 여기고 현재에 충실하라는 이야기가 주를 이루었다. 법문집 2 <한 사람은 모두를, 모두는 한 사람을>제목에서 '연대'에 대한 이야기일까? 추측해본다. 책의 내용을 살피기도 전에 책 자체에서 피어오르는 맑은 향기에 동화되었다. 한편으로는 공자의 제자 중 좋은 말을 듣고 실천하지 못함을 부끄럽게 여겼다는 일화를 떠올려본다.

함께하고싶은 내용 중
- 여기 삶이라는 거대한 나무가 있다. 이 나무 아래 무수히 많은 존재들이 왔다가 떠난다. 때로는 미물의 몸으로, 때로는 인간의 몸으로, 여자와 암자의 몸으로, 그렇게 몸을 바꿔 가며 이 삶이라는 나무 아래 앉았다가 간다. 이 나무 아래서 무엇을 때닫고 가는가. 당신이 누구인가는 중요하지 않다. 중요한 것은 무엇을 자각하고, 어떤 깨달음을 이루는가이다. -(p.199)

- 새 책을 읽을 때는 새 친구를 얻은 것 같고 이미 읽은 책을 다시 볼 떄는 옛 친구를 만난 것 같습니다.-(p.325)

-"항상 맑은 정신으로, 자신을 고집하는 편견을 버리고 세상을 텅 빈 것으로 보라. 이처럼 세계를 보는 사람은 죽음의 왕도 볼 수 없다.-(p.344)

-<법구경>은 말하고 있습니다.
"부지런함은 영원히 사는 길이요, 게으름은 죽음의 길이다. 부지런한 이는 죽지 않겠지만, 게으른 이는 이미 죽은 것이나 마찬가지다."
부지런한 사람은 죽을 틈이 없습니다. 그에게는 죽고 싶어도 죽을 여가가 없습니다. 늘 열심히 살고 있기 때문에 죽을 시간이 없는 것입니다.-(p.348)

책을 읽은 후
인생무상에 대해 생각해본다. '항상하다'는 것이 없다는 무상은 자칫 공허함으로 비춰질 수 있지만 늘 변화하는 속에 같은 것이 없기에, 어제의 내가 오늘의 내가 아니기에, 삶은 더욱 소중하고 그래서 알차게 살아야하는 것이다. 사물이나 감정 모두 무상하므로 집착하지 않고 얽매이지 말며 다만 지켜보는 듯이 대하면 고통과 불만족으로부터 자유로워질 수 있는 삶을 그려본다. 살면서 바늘하나 꼿을 곳없는 듯한 마음의 상태가 되었을 때 <한 사람은 모두를, 모두는 한 사람을 >떠올리며 무상의 태도를 보일 수 있다면 좋겠다 생각해본다.

신고
Posted by Dream Sso
  • 일기일회(一期一會)
  • 법정

활자, 단어, 글에 향이 깃들 수 있을까?
책을 폈을 때 인쇄 잉크의 화학성분 냄새가 나는 것이 정상일텐데
향이 은은히 피어오르는 듯한 착각마저 든다.

<추울 때는 추위가 되고 더울 때는 더위가 되라>는 법문 중
- 추위니 더위니 하는 것은 어디까지나 분별입니다. 삼복더위 속에서도 일에 열중하면
더위를 모릅니다. 겨울에도 마찬가지입니다. 일에 열중하면 추위를 잊습니다. 이것은
누구나 경험할 수 있는 일입니다.
...
삶 그 자체가 되면 불행과 행복의 분별이 사라집니다. 삶 자체가 되어 살아가는 일,
그것이 불행과 행복을 피하는 길입니다. -

이렇 듯 스님은 지금 이 순간의 자신에게 충실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책의 제목 일기일회(一期一會)도 '지금 이 순간은 생애 단 한번의 시간이며,
지금 이 만남은 생애 단 한 번의 인연'을 뜻하는 말이다.
살아갈 세월보다 살아온 세월이 많을법한 스님에게 듣는 현재의 소중함이기에
가슴이 먹먹해지기도 하지만 그만큼 절실히 와 닿기도 하는 바다.

구성은 2009년 4월 꽃처럼 피어난 눈부신 봄날의 법회를 시작으로 2003년 5월의 법회로
세월을 거슬러 오르며 스님과 마주하게 된다. 스님은 늘 그자리에서 일관된 모습으로
지나는 사람들에게 이야기를 건넨다. 출가 50년을 넘긴 스님은 정부정책에 열을 올리기도,
훼손되어가는 자연을 염려하기도, 삶에 대한 살아있는 화두를 던지기도 한다.

법정 스님의 법문이 있는 날이면 길상사에 많은 사람이 든다고 한다.
시,공의 제약으로 직접 법문을 듣지 못한 이들에게 유용할 법한 이 책을 읽으니
오히려 스님의 법회에 직접 발걸음해 아름다운 풍경에 눈 내주고
좋은 이야기에 귀 내주고픈 생각이 든다.

아래는 <숫타니파타>의 '성인의 장'에 스님이 가장 좋아하는 구절로 소개된 글이다.

- 홀로 행하고 게으르지 말며
비난과 칭찬에 흔들리지 말라.
소리에 놀라지 않는 사자처럼
그물에 걸리지 않는 바람처럼
진흙에 더럼히지 않는 연꽃처럼
남에게 이끌려 가지 않고,
남을 이끄는 사람이 되라. -

신고
Posted by Dream Sso

BLOG main image
☆보다 나은 미래를 꿈꾸는 사람☆ ----------------------------------------- ----------------------------------------- "사람들이 목표를 달성하도록 도와준 사람으로 기억되기를 바랍니다." - 피터 드러커 by Dream Sso

공지사항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60)
Review-Book (138)
Review-문화 예술 (5)
PLAN (4)
부자 여행 (0)
성공 여행 (6)
지구별 여행 (1)
오아시스 (5)
Total : 93,205
Today : 32 Yesterday : 17